보도자료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및 사회적경제 분야의 최신 보도자료와 각종 소식을 제공합니다.

2021년 제5차 사회적기업 육성전문위원회 개최(11.10)

2021-11-15 홍보교육팀 조회수 : 131

첨부파일

11.10 2021년 제5차 사회적기업 육성전문위원회 개최(사회적기업과).hwp

첨부파일 한눈에 보기

- 청소년쉼터 입.퇴소한 청소년을 취약계층으로 보아 지원 강화 -
- 새로운 사회적기업 87개 인증, 사회적기업 총 3,142개 활동 중 -

고용노동부(장관 안경덕)는 사회적기업 육성전문위원회를 11월 5일 개최하여 청소년쉼터에 입.퇴소한 청소년에 대해 사회적기업에 취업 시 우선지원 대상에 포함하여 지원하기로 발표했다.

정부는 청소년쉼터를 이용하는 가정 밖 청소년 등의 어려운 상황을 고려하여 취업시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고, 그 일환으로 이번에 우선지원 대상에 포함하게 됐다.
이번 제도 개선으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던 청소년 쉼터를 입·퇴소한 청소년이 사회적기업 취업을 통해 사회로 복귀하는 데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이번 전문위원회를 거쳐 11월 11일 87개의 사회적기업을 새로이 인증한다.
이번 인증으로 우리나라에서 활동하는 사회적기업 수는 총 3,142개소에 이르고 있으며, 사회적기업이 고용하는 근로자는 61,154명이고, 이중 장애인 등 취약계층은 36,204명이다.
최근에는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제공 외에도 돌봄, 복지, 문화, 환경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서비스 제공하거나 지역사회에 공헌하고자 하는 사회적기업들이 점차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제5차 인증심사를 통해 일자리 창출, 환경, 교육 등 각 분야에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해온 기업들이 새롭게 사회적기업으로 인증받았다.
사단법인 점프(서울시 성동구 소재)는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에 대해 학습격차를 줄이고 안정적인 정서 형성을 위해 상담 지원을 하는 기업으로, 누구나 차별 없이 배움의 기회를 누리고 성장하는 사회를 만드는 것을 사회적 목적으로 한다.

파란동그라미 사회적협동조합(서울시 노원구 소재)은 장애인을 고용하기 위해 카페를 운영하는 일자리제공형 사회적기업으로, 빵.도시락 제조 및 카페 운영 사업을 하고 있으며, 최근 자체 사무용품 생산·판매 분야로 진출하고 있다.

(주)손끝(부산시 금정구 소재)은 재사용이 가능한 밀랍으로 포장랩 등 친환경 제품을 제작·판매하는 기업으로, 친환경교육 등 친환경 인식개선 활동도 함께 하면서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 사용에서 비롯되는 환경문제를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홍우주사회적협동조합(서울시 마포구 소재)은 홍대 앞 문화예술생태계의 지속 가능을 위해 청년 예술가 지원과 홍대 앞 문화예술 활성화를 기업 목적으로 하고 있다. 문화예술 콘텐츠 기획 등으로 신진 예술가의 수익 기반을 마련하고, 사회적경제조직과 함께 문화예술 공유 공간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김영중 고용정책실장은 “정부는 이번 육성위를 통해 청소년쉼터 입·퇴소 청소년에 대해서도 취약계층으로 보아 지원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했다.”라며, “앞으로 정부는 다양한 사회적기업이 진출하여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좋은 일자리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사회적기업 인증 신청을 희망하는 기업이나 단체는 16개 광역자치단체에 설치되어 있는 권역별 통합지원기관(대표번호: 1800-2012)에서 상담받을 수 있으며, 사회적기업 통합정보시스템(www.seis.or.kr)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문  의:  사회적기업과  정익수 (044-202-7422)

정보관리
홍보교육팀
TEL
031-697-7891~3
FAX
031-697-7889

위 정보에 만족하십니까?